토크박스

제로 금리 시대, 새로운 투자법은 무엇일까요?

코인명가 0 75

요즘 적금 금리가 너무 낮으시죠? 투자할 곳이 마땅치 않은게 현실이죠

최근 하나은행에서 5% 적금이 나왔을때 많이들 환호하셨을 겁니다. 해당 상품을 가입하기 위해 접속자가 몰려 홈페이지가 마비되기도 했었습니다. 성공한 사람들도 있고 실패한 분들도 많으실거에요.


평균 적금 이자가 2%내외인데 5% 적금은 충분히 메리트가 있었습니다. 경제상황도 좋지 않기 때문에 안전한 자산을 선호하는 경향도 반영된것으로 보이구요.

앞으로 제로금리 시대로 갈 것이고 오히려 은행에 적금을 하면 물가상승분을 반영하지 못해 손해를 볼 수도 있습니다. 더 장기적으로는 은행에 돈을 맡기고 이자를 내야하는 상황이 올 수 도 있구요. 은행이 안전하게 고객의 자산을 보호해줄테니 고객들이 돈을 내야하는 미래 상황을 가정해 본 것입니다.

그러면 현재 우리는 어떤 투자를 해야할까요?

그 중 하나가 암호화폐 스테이킹을 통한 이자수익을 얻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암호화폐 투자는 변동성이 매우 높기 때문에 원금 손실의 우려가 있습니다. 그 점은 충분히 인지하고

투자를 하셔야 합니다.

저는 이오스 렉스로 스테이킹하여 이자를 받아보았는데요. 이오스는 스테이킹 하는 방법 등이 너무 어려운 단점이 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코인이기도 하지만, 좀더 대중화를 위해서는 획기적인 방법으로 개선이 필요해 보입니다.

그러면 대중화를 위해서는 손쉽게 적금처럼 돈을 넣어놓을 수 있는 서비스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이 암호화폐 거래소를 통한 위임 서비스가 될 것입니다. 대표적인 것이 지닥거래소의 그로우 서비스죠.

그로우 서비스는 암호화폐를 스테이킹(돈을 적금해놓고 잠궈놓는다로 생각하시면 됩니다.)하여 암호화폐 갯수를 그대로 유지하며 이자로 해당 암호화폐를 받아가는 것입니다. 스테이킹한 기간만큼 암호화폐를 보상해주는 서비스에요.

이번에는 지닥거래소에서 루나 그로우 서비스를 런칭하게 됩니다. 루나코인은 티몬의 창업자 신현성 대표가 이끄는 프로젝트입니다. 이러한 루나를 지닥거래소에 위임하게 되면 연 리워드(보상)을 100% 지급하는 이벤트를 24일부터 2주간 진행됩닌다. 또한 10%의 거래수수료도 무료이구요.

루나그로우 서비스는 블록체인 기반 금융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추어 누구나 쉽고 안전하게 자산을 보관, 거래, 보상 받을 수 있습니다.

01717fe535eacfa083ed74d63b07e044_1582335606_2781.jpg

블록체인을 활용한 분야로 요즘 디파이가 각광 받고 있는데요. Decentralized Finance의 약자로 탈중앙화된 금융을 의미합니다. 즉 기존 금융권처럼 중앙화된 기관의 통제 없이 인터넷이 연결되어 있다면 블록체인 기술로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이러한 디파이는 POS방식의 코인들을 스테이킹하여 유동 물량을 잠그는 역할을 하게 되고, 유통량이 적어진 코인의 가격이 상승하는 효과도 있습니다. 대표적으로는 이더리움이 현재 POW에서 POS로 전환하기 위하여 이더리움2.0시대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지닥거래소도 2020년 POS로 전환되는 이더리움을 기반으로 그로우 서비스를 활용할 예정으로 보입니다.

이러한 서비스는 초기 암호화폐 시장의 활성화를 가져올 것이라 생각합니다. 본격적인 디파이 시대가 열리고, 각국 정부에서 CBDC를 발행하며, 정부에서 자산으로 인정하는 등 아직 넘어야 할 산이 많습니다. 그럼에도 이러한 초기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각종 암호화폐 및 거래소 간의 경쟁은 치열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는 살아남을 암호화폐 및 거래소를 선별하여 투자하는 등 자신의 자산을 보호해야할 것입니다. 암호화폐의 춘추전국시대가 지나고 나면 그 시장은 상상할수 없을만큼 커질 것이고 일상에서 흔히 암호화폐를 사용하게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우리의 투자는 그러한 미래를 고려해야 하지 않을까요?

현금은 쓰레기다

헤지펀드의 대부 레이 알리오는 현금은 쓰래기라고 표현을 하고 있습니다. 금본위제를 포기한 이후 미국은 양적완화로 인해 엄청난 부채를 만들고 있습니다. 언젠가 버블이 터지면 우리가 쓰는 현금의 가치는 하락 할 것입니다. 미래에는 종이 화폐가 아닌 CBDC 혹은 리브라 같은 대기업의 자본이 이끌어 나갈 것입니다. 그러한 한 축을 담당하는 것이 비트코인과 같은 암호화폐가 될 것이구요. 현금이 쓰레기가 되는 길은 어쩌면 몇년 남지 않았을수도 있고, 10년후가 될 수도 있습니다. 언제나 장기적인 관점으로 바라보아야겠습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