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문/답변

"삼성, 발트 3국서 암호화폐 결제 지원"

1 트론 0 321 0 0






31219699_EkeH4OnA_d2bfea2fff57672cb348aa3635cf4e7a4db8592c.jpg


【서울=뉴시스】이종희 기자 = 삼성이 북유럽 발트 3국에서 스마트폰과 TV 등 자사의 제품에 대해 암호화폐 결제를 지원할 방침이라는 외신 보도가 나와 주목을 끌고 있다.  

이 보도가 사실일 경우 삼성이 앞으로 암호화폐 결제 지원 국가를 확대할지 여부가 주요 관심사로 떠오를 전망이다.    

 23일 비트코인닷컴 등 암호화폐 관련 외신 매체에 따르면 삼성은 유럽에 위치한 간편결제 플랫폼 '캅페이(CopPay)와 암호화폐 결제에 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캅페이는 "에스토니아, 리투아니아, 라트비아 시민들은 암호화폐로 삼성 제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삼성은 이들 국가에서 오프라인 매장뿐만 아니라 온라인에서도 암호화폐 결제를 지원할 계획이다.   

 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를 통칭하는 발트 3국은 암호화폐 산업을 국가적 차원에서 육성하고 있다. 인구가 적은 소국이지만 세계적인 블록체인 업체들이 ICO(암호화폐 공개)를 위해 이들 국가를 찾는다.  

 삼성은 이들 국가에서 암호화폐 결제를 지원하는 실험을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업계는 실험이 성공적으로 끝나면 암호화폐 결제 지원 국가를 늘릴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캅페이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삼성은 현재 비트코인(BTC), 라이트코인(LTC), 리플(XRP), 이더리움(ETH), 스팀(Steem), 대시(Dash), 넴(Nem) 등 총 7종의 암호화폐 결제를 지원하고 있다. 이후 결제 가능한 암호화폐도 더 늘려나갈 계획이다. 




0 Comments
상태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