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석부

떠났네 훨훨 / 밤에게서 별을 / 낮에게서 해를 가져갔…

쉽선비 0 13
떠났네 훨훨 / 밤에게서 별을 / 낮에게서 해를 가져갔네 / 떠났네, 이제 내 마음에는 구름만이 남았네. - 알프레드 테니슨
0 Comments

2019.08.19 + 17  

출석달력/출석정책
금일 출석자는 총 17명입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